태그 : 계란후라이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 2

대학로 먹방.

대학로에 간 김에 뭐를 먹을가 하다가 길거리에 걸려있는 배너에 함박동이 있길래 함박이 땡기던 차라 호로록 홀려들어감.딱 봐도 그렇듯이 일식 분위기 ㅎㅎ아기자기한듯, 정신없는 듯? ㅋㅋㅋ여러가지 동들이 있는데 난 아예 수제함박동을 보고 왔기 때문에 그걸 시켰다.오...노오란 겨란 후라이는 그야말로 화룡점정!!함박도 튼실했음.먹어볼까~~ ~_~)/음식을 남...

노동 후의 고기.

고향집의 공사가 끝났다. 그 마무리를 위해서 생체 필기를 마치자마자 기차에 몸을 싣고 고향으로 고고. 부모님이 나를수 없는 장독이나 신발장들을 장갑 끼고 번쩍 들어 이리저리 나름. 힘은 이럴 때 쓰려고 쌓아둔 것이라능......노동 후에는 그에 따른 보상의 밥상이 ㅋㅋㅋ한우 부채살 하악하악한우 등심 하악하악.지그르르르르 굽기 시작...으흐흐흐흐 +ㅠ+이...

함박함박 스테이크.

고시촌 전통의 경양식 맛집 -모르겐- 수제 함박스테이크는 언제 먹어도 맛있다.예전에는 그냥 함박스테이크(6000원) 과 수제 함박스테이크(10000원) 이렇게 나눠 팔았는데 이제는 하나로 통합해서 팔고 있다. 가격은 8500원이던가 했는데 요즘은 할인행사기간이라 6600원이고 현금은 6000원이라서 나는 이 기회를 적극 이용하고 있다. 고기도 좋고 사전...

함박의 꽃은 계란후라이.

운동을 마치고 함박스테이크를 먹으러 모르겐으로 향했다.전생에 계란후라이를 못 먹고 죽은 한이라도 맺혔는지 계란후라이를 허벌라이프나게 좋아하는 나로서는 이런 타입의 함박이 좋다.영롱하도다.Fin.

공항 식당의 비빔밥.

공항의 기다림이 즐거운 이유 중 하나는 공항 식당가!!후후후 이날 제주공항에서 기다리며 선택한 식사는 비빔밥!!! 근데...왜 계란후라이가 없는거냐...비빔밥에 계란후라이가 없음은 오랑...

간단한 아침식사들.

[간단한 아침식사들]베이컨에 계란 후라이 두개~이건 달걀 감자 베이컨볼...이던가? 틀려!!후렌치 토스트 두장~위의 링크에서 내가 딱 좋아하는 스퇄의 아침식사~아침만은 양식 스타일~ㅋㅋㅋ 요 세가지를 먹는 것이 내가 꿈꾸는 행복한 아침식사 스타일이다 .+ㅁ+

수제 함박스테이크.

본래 격하게 운동한 뒤에는 버니스테이크를 가서 안심을 먹었었다. 그런데 지난 화요일에 격하게 운동하고 고기를 먹으러 갔는데 고기질이 영 아니었다. 소위 말하는 지우개 씹는 질긴 고기라서......이게 간혹가다 이런게 걸리면 참 기분이 안 좋다. 사장님 혼자 하시니 늦게 나와도 되고 가격도 지불하는게 아깝지 않지만...질기다니 ㅠ 그래서 먹자집을 바꿔보기...

신년 고향 냠냠

부모님이 식습관이 바뀌셔서 이제 아침은 사과에 계란에 토마토. 딱 내스퇄로 변해서 매우 만족스럽다.점심은 월남쌈을 빙자한 무언가 럭셔리한 무엇이었다(...)일단 고기를 지글지글 굽고월남쌈을 위한 준비물들. 엄청 푸짐하다. 정작 월남에선 이렇게 안 먹겠지(...)아 이 싱싱한 재료들 같으니...파인애플, 맛살, 당근채, 오이, 양파, 등등등의 다양한 재료...

경리단길 가정식과 뱅쇼.

스텔라가 경리단길에 새로 둥지를 틀길래 작업을 도와주러 갔다가 페인트칠을 마치고 난 후 배가 고파 갔던 곳. 뭐 장진우 거리인지 뭔지라고도 하고 가게가 장진우 가게라던데...여튼 들어가보니 자그마한 가게였다. 이날은 좀 늦게 갔고 평일이어서 사람이 적었는데...토요일에 가보니 사람들이 줄을 쫙!! 섰다 -ㅁ-허......감탄사가 나왔다. 완전 딱 내스타...

타코 앤 브리또 강된장찌개.

고기학학주의자인 내가 어느 날 고기보다는 된장찌개가 먹고 싶다 하여 구동여지도에 문의한 결과 된장찌개가 맛나다는 집을 몇군데 소개받았다. 그 중 하나인 시골밥상은 지난번에 가봤고...타코앤브리또라는 곳에 가보기로 했다. 운동을 마치고 후룩냠냠하러 이동.타코앤브리또는 간판을 크게 걸어놓지 않고 불도 안 들어오는 간판이라(...) 못찾기 십상이다. 간신히 ...
1 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