고씨네 카레. 식도락

동네에 고씨네가 생겼다. 예전에 맛있게 먹은 기억이 있어서 얼씨구나 하고 방문. 예전에 먹은대로 시켰다.

고씨네는 기본에 추가해서 여러가지 토핑을 할 수 있는데 나는 계란후라이에 소시지를 추가했고 사이드메뉴로는 치즈 고로케를 주문.

치즈고로케가 생각외로 맛있다.


노란 계란후라이는 말할 것도 없고 소시지도 굿.

음식은 결코 남기지 않는다...는 것은 그만큼 맛있게 잘 먹었단 소리 ㅎㅎ 동네에 새로운 돈까스 집이 생겨서 좋다. 가끔 가야지. 그동안 허수아비랑 아무거나돈까스만 있어서 허전했음...

Fin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