송덕기 옹에 대한 재미있는 증언. 武道

용인대 택견 동아리에 있던 최모모씨가 사업상 어느 70대 노인 분을 만났었다고 한다. 그런데 이야기를 하다가 최모모씨가 택견을 한다고 하자 그 노인 분께서 대뜸

"택견을 해? 그럼 너도 깡패냐?"

라고 하셨다고(...) 뭔 소린가 했더니 이 노인분이 코흘리개 시절...5살인가 7살 무렵에 자신이 알던 송덕기 옹의 이야기를 하셨단다. 같은 동네에 사셨다는데 사직동에 구제불능의 한량이 한 사람 있었는데 그게 송덕기 옹이었다고......동네에 힘 좀 쓴다는 건달들도 송덕기 옹에게는 매일 쥐어터지기 바빴다고......

어느날인가는 노인분께서 직접 송덕기 옹이 덩치 큰 건장한 누군가를 단숨에 퍽퍽쿵쾅으악 소리가 나게 만들어버리고 그 모습을 와...하면서 지켜보다가 송덕기 옹에게 어떻게 하면 그렇게 세지냐고 묻자 송덕기 옹은 씨익 웃으면서

"택견을 하면 세질 수 있지!"

하셨다고...ㅋㅋㅋ

1985년 이보형 위원과의 인터뷰에서도 누가 택견을 주로 했나요? 라는 질문에 '깡패!' 라고 말씀하시고는 이보형 위원이 당황해서 아, 무도가 말이군요. 라고 하시는 걸 굳이 또 '깡패, 깡패!!' 라고 정정해 주시던 걸로 봐서......택견의 과거는 흑역사에 가까울지도...ㅋㅋ 지금이야 무슨 되도 않는 '부상을 입히지 않는 무술'이라고 하며 선비의 무술, 한량의 무술 어쩌고 하지만 실상은...ㅋ-_-

어쨌든 택견이 깡패의 무술이건 뭐건 다른걸 떠나서 송덕기 옹은 본인이 택견꾼이라는 자부심은 대단하셨던 것 그것만큼은 확실한 듯 하다. 당시 권투, 레슬링, 당수, 유도, 검도 등의 외래 무술들이 잔뜩 들어와 택견꾼들 조차도 택견을 거의 수련하지 않아 맥이 끊기다시피 한 것에 비해서 송덕기 옹은 택견 말고 투기 종목을 하셨다는 말은 없으니까......아마 본인이 하는 택견보다 다 한수 아래로 보신 것이 아닌가 싶기도 하다.

송덕기 옹이 당시 우미관에서 표 파는 일을 잠시 하시다가 김두한을 때려눕혔다는 일화를 들었을 때는 흐허허 하고 그냥 웃었는데 어쩌면 그것도 진짠가 ㅋㅋ 근데 이 일화는 이용복 총사 녹취에 따르면 과장이 있었던 것 같기도 하고...-_-a

하여튼 송덕기 옹이 지금 우리 같은 세대에야 택견의 마지막 전승자, 슬며시 웃으며 팔을 들어 택견의 시범을 보여주는 도인 같은 이미지가 좀 있지만 당시 동시대에 송덕기 옹과 살았던 사람들에게 송덕기 옹은 어쩌면 원수같은 존재일 수도 있었다는 생각을 해본다.

송덕기 옹의 팔 잡고 발따귀.


원문.

덧글

  • Yasuo 2014/01/15 01:34 #

    의외로 무술의 대종사... 들은 당시 상황을 보면 혈기 넘치는 무뢰배인 경우가 있죠.
    그게 나중에 일파를 이루고 제자들이 생기면 미화되지만 당시 신문기사를 보면

    '열받아서 달려가 다 엎어 버리고 1대 7로 싸워서 다 쓰러렸다'

    ... 이런 경우도 있지요. 물론 그 무위는 대단한 거지만 뭐 거창한 이유는 아니라능...
    택견 만화를 누가 그려줬으면 좋겠네요. 거기서 송덕기 할아버지를 한마 유지로 처럼 그려줬으면...
  • 飛流 2014/01/15 10:11 #

    역사적 인물인 송덕기 옹을 대상으로 하기는 무리일 듯 하고 다른 택견꾼으로 하면 제법 재미있는 이야기 거리가 나올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. 독립군 활동 하다가 중국으로 건너가서 여러 권법들을 접하고 미쿡으로 가서 복싱과 레슬러와도 싸운다는 이야기로...ㅋ-_-
  • 라쿤J 2014/01/15 01:35 #

    옛법 동작들 보면 어쩐지 깡패가 시비 거는 듯한 동작도 나오더라니(...)
  • 飛流 2014/01/15 10:12 #

    그래서 옛법...ㅋㅋㅋ
  • 배길수 2014/01/15 02:18 #

    어쩌면 이끄 에끄는 본디 기합이 아니고 맞아 나자빠지는 소ㄹ..........
  • 飛流 2014/01/15 10:13 #

    에크는 없었고 송덕기 옹이 하셨던 익크는 기합이었으니 무리무리.
  • 배길수 2014/01/15 10:28 #

    아 원래 상대방이 맞는 소리란 뜻으로 한 농담이었습니다. 문장성분을 생략해서 이상한 말이 된 것 같네요. 죄송합니다.
  • 飛流 2014/01/15 11:00 #

    앗, 저도 배길수님이 그런 뜻으로 하신 거 알고 무리무리라고 답변한 겁니다용~
  • 배길수 2014/01/15 12:32 #

    네. 무리한 드립 ㅋㅋ;;
  • 바람불어 2014/01/15 03:05 #

    무술을 전혀 모릅니다만 얘기가 참 현실적이네요 ㅎㅎㅎ
  • 飛流 2014/01/15 10:13 #

    뭐 세상은 현실적이니까요 ㅎ
  • 2014/01/15 10:19 #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2014/01/15 11:00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  • 나인테일 2014/01/15 14:06 #

    일본, 중국의 여러 무술들도 원래는 칼침 맞아 죽지 않기 위한 생존술 아니었겠습니까마는;;;
  • 飛流 2014/01/15 19:58 #

    뭐 다 그렇죠 ㅎㅎㅎ
  • aLmin 2014/01/16 04:56 #

    강호인들은 일반인들이 보기엔 그저...(하략)
  • 飛流 2014/01/16 14:41 #

    먼산(...)
  • 잠꾸러기 2014/01/16 19:16 #

    각 무술마다 그시작은 흑역사가 가득했을듯ㅋㅋ
  • 飛流 2014/01/16 19:51 #

    그 시작은 흑역사나 후는 빛으로 가득 차리니...ㅋㅋㅋ
  • 제트 리 2014/01/20 20:01 #

    무술은 흑역사를 거쳐서 나중엔 존경받는 역사로 가더군요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